`온에어`에서 훈남 매니저 장기준으로 인기몰이 중인 이범수가 토크쇼에 출연, 이상형을 밝혀 관심을 모았다. 

以‘On Air’中的薰男經紀人張基俊一角獲得廣大人氣的李凡秀, 在參加Talk Show節目時, 因為說出了自己心目中的理想情人條件而受到矚目。


18일 방송된 SBS `김승현 정은아의 좋은아침`에 출연한 이범수는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"신념이 있는 여성"이라고 입을 열었다. 이어 그는 "예를 들어 착하고 온순한 여성인데 신념이 없을 수 있다, 그러면 아쉽지 않겠느냐"며 그만의 독특한 이상형을 언급했다. 

在18日撥出的SBS ‘金承賢、鄭恩雅的美好早晨’節目中, 李凡秀當被問到理想情人的類型時, 他表示說“喜歡有信念的女性”。接著他還說“舉例來說, 雖然是個善良且溫順的女人, 但是她沒有信念, 那麼不覺得很可惜嗎?” 說出了他對理想情人的獨特看法。


또한 사랑하는 사람이 생기면 제일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이냐는 질문엔 "아무 말 없이 함께 길을 걷고 싶다"는 낭만적인 대답을 내놨다. 

再者, 當被問到如果有了心愛的女人的話, 最想做的事是什麼時, 李凡秀 “想什麼話也不說, 就這樣一起在路上散步。” 說出了十分浪漫的回答。

`김정은의 초컬릿`과 드라마 `온에어`를 통해 수준급의 노래실력을 과시, 화제를 불러왔던 이범수. 이와 관련 흡족한 속내를 솔직하게 밝힌 대목 역시 눈길을 모았다.

透過‘金晶恩的巧克力’和電視劇‘On Air’展現出水準級的歌唱實力, 並成為大家熱烈討論話題的李凡秀, 對於這件事他很老實的說自已感到很滿足, 因而再次聚集了觀眾們的目光。

이범수는 `김정은의 초컬릿`에서 이적의 `다행이다`를 라이브로 소화한 것에 대해 "라이브로 노래를 불렀던 적이 거의 없다시피 했음에도 연습한 실력이 100%나온 것 같아서 기분 좋았다"고 털어놨다. 드라마 속에서 `취중진담`을 불렀던 것과 관련해선 "그 노래를 듣는 것은 좋아했었는데 부르는 것은 처음이었다"며 "다들 흡족해했다"고 밝혔다. 

對於在‘金晶恩的巧克力’中Live演唱了李迪的‘幸好’這件事, 李凡秀回答說“幾乎沒有過用Live的方式演唱歌曲這樣的經驗, 所以很認真的做了練習, 實力好像有發揮到100%, 所以覺得心情很好。”對於在電視劇中演唱‘醉中真談’的這件事, 李凡秀則說“聽這首歌的時候, 雖然覺得很喜歡, 但唱還是第一次, 覺得很滿足。”

한편, 이날 방송에선 이외에도 이범수의 무명시절 모습과 연기의 길로 접어들게 된 사연이 소개됐다.
另一方面, 在這天撥出的內容當中, 還特別介紹了李凡秀在無名時期的身姿和進入演技之路的過程。

記者 何秀娜(하수나) 報導 mongz11@pimedia.co.kr
韓翻中by EunHye Fr. 不凡星秀 LBS Taiwan Fan Cafe

創作者介紹

北緯65度

popping0101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